통계 위젯 (블랙)

10
9
101351

구글 세로 배너


애드센스




선거 당일에는 선거운동 금지. 투표참여 독려행위는 허용... by 음악사랑


선거 당일에는 선거운동 금지. 투표참여 독려행위는 허용 돼





4월 11일 실시되는 제19대 국회의원 총선거의 공식선거기간이 오는 29일부터 4월 10일까지 총 13일 간으로 확정된 가운데, 미성년자 및 선거권이 없는 자, 공무원 등을 제외한 유권자들은 이 기간 중 자유롭게 선거운동에 참여할 수 있다.



강서구선거관리위원회는 내달 11일 열리는 ‘제19대 국회의원선거’와 관련, 이달 29일부터 내달 10일까지 총 13일 간 공무원 등을 제외한 유권자들이 선거 운동에 참여할 수 있다고 밝혔다.



강서구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선거운동이 가능한 주민은 선거일 당일(11일)을 제외한 나머지 날에 인터넷 홈페이지와 그 게시판 및 대화방 등에서 선거운동을 위한 정보를 게시하거나 전자우편(이메일, SNS, 모바일메신저 등) 및 문자(문자 외의 음성 및 화상, 동영상은 제외) 메시지를 전송하는 방법으로 선거운동을 벌일 수 있다.



단, 선거일에는 선거운동이 불가하지만 특정 정당이나 후보자를 지지 또는 추천하거나 반대하는 내용 없이 투표참여를 권유하는 행위는 허용된다.



또한 선거운동 기간 중에 자신이 지지하는 후보자의 선거운동을 위해 자원봉사자로 참여할 수 있다.
이 경우 수당과 실비는 선거관리위원회에 신고 된 선거사무관계자에게만 지급되므로, 자원봉사에 대한 대가로 후보자 등에게 금품 또는 기타 이익을 요구하거나 제공 받을 수 없다.



공원, 도로, 시장, 점포, 대합실 등 다수인이 왕래하는 공개된 장소에서 다른 유권자를 대상으로 후보자를 위한 지지 호소 또한 선거운동으로 간주된다.
다만 호별방문을 통한 지지호소는 불가하고, 선거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인쇄물이나 시설물 등도 배부, 게시할 수 없다.


전화를 이용한 선거운동의 경우 오전 6시부터 오후 11시까지 가능하다.



한편 이번 선거 기간 중 선거와 상관없는 순수한 목적의 행사는 개최 가능하지만, 선거에 영향을 미치게 하기 위한 향우회, 종친회, 동창회, 단합대회 또는 야유회, 그 밖의 집회나 모임을 개최하는 것은 금지된다.
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새마을운동협의회, 한국자유총연맹 및 주민자치위원회는 회의 외에 어떠한 명칭의 모임도 선거 관련 여부를 불문하고 금지된다.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반상회도 개최 할 수 없다.



강서구선거관리위원회 관계자는 “선거기간 중에 금품·음식물제공행위, 비방·흑색선전행위, 사조직·유사기관 설치, 공무원의 선거개입 등 불법선거운동에 대해 가용인력을 총 동원해 현장 중심의 감시·단속활동을 한층 더 강화해 나갈 것이다”며 “정당과 후보자, 유권자 모두는 선거법을 준수해 자유롭고 깨끗한 분위기 속에서 선거가 공명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강서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