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00
5
101996

구글 세로 배너


애드센스




빅뱅 키 종결판 등장 “며느리는 속여도 네티즌은 못 속... by 음악사랑



빅뱅의 키를 한 눈에 정리한 사진이 등장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빅뱅 키 종결판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이 글에는 빅뱅 멤버들의 방송 출연 당시 옆에 있는 스타들과 키를 비교하는 분석해 놓은 사진이 담겨있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 사진은 치밀한 분석을 토대로 했다는 점에서 누리꾼들의 신빙성을 얻고 있다.
먼저 지드래곤의 프로필 상 키는 177cm다.
하지만 캡처된 사진 속에서는 과거 SBS 인기가요 진행을 맡았던 2PM 멤버 택연-우영은 물론 여자 MC 하연주보다 작은 키로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지드래곤과 같은 키의 승리도 163cm의 구혜선과 나란히 섰을 때 크게 차이나지 않는 키로 눈길을 끌었다.


팀 내 최장신인 181cm의 탑도 175cm인 유재석 옆에 섰을 때 그보다 작았다는 것. 특히 신발 없이 나란히 서 있을 때는 유재석에 비해 터무니 없이 작아 "180cm 넘는 것 맞냐"는 의구심을 자아냈다.


팀 내 최단신인 태양도 마찬가지. 173cm라는 그의 프로필과 달리 161cm인 투애니원 공민지와 비슷한 키로 의혹을 사게 되었다.


대성도 과거 SBS 패밀리가 떴다에서 키가 167cm 정도라고 알려졌지만 프로필 상에는 178cm로 나와있어 빅뱅의 키에 대한 논란을 증폭시켰다.


누리꾼들의 의견은 상반되었다.
"빅뱅 키의 진실을 알려달라" "빅뱅 모두 작은 것 알고 있다" "올려도 적당히 올려야지" 등의 부정적인 목소리도 있는 반면 "키는 작아도 스타일이 좋잖아" "키가 무슨 상관" "나보다 키는 작지만 돈은 잘 번다" 등 멤버들을 두둔하는 글도 찾을 수 있었다.


한편 빅뱅은 최근 대만을 방문해 사상 최대 인파를 동원하는 등 해외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